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레저용 손목 시계

손목시계가 운동 파트너 손목시계가 무엇에 쓰는 물건인지는 삼척동자도 다 안다. 지금은 너무나도 익숙한 물건이라 그것을 특별하다고 여기는 사람도 없다. 물론 천문학적인 몸값을 가진 명품 손목시계는 얘기가 좀 다르다. 그렇게 귀금속과 같은 반열에 올라있는 손목시계라면 시간을 알려주는 본래 목적 보다는 부를 상징하는 징표로 애용되기도 한다.어쨌거나 손목시계의 발명이 수 많은 문명의 이기와 마찬가지로, 인류 문명의 발전에 적지 않은 영향을 끼쳤다는 것은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이다. 언제 어디서나 정확한 시간을 알 수 있도록 해주는 시계를 사람들이 가지도 다닐 수 있게 되면서, 헤아릴 수 없을 만큼 많은 것이 발전하고 변화했다. 가민(www.garmin.com)의 FR60 역시 누군가의 손목에 채워지기를 바라며 세상에 나온 손목시.. 더보기
손목시계 안으로 들어간 트레이너, 가민 포런너 50 시계는 시간을 알려주는 물건이라는 것쯤은 삼척동자도 다 아는 얘기. 하지만 요즘 나오는 시계들을 보면 주객이 전도된 느낌을 적지 않게 받게 된다. 시간을 알려주는 것이 목적인 시계의 기능이 오히려 부가 기능으로 여겨질 만큼 재주와 능력이 남다른 시계들이 적지 않게 눈에 띄는 까닭이다. 특히 손목시계는 디지털 컨버전스라는 트렌드와 맞물려 빠르고 다양한 모습으로 진화하고 있는 물건 중에 하나다. 패션 아이템으로서 확고한 자리를 잡을 만큼 디자인은 더욱 세련되게 변해가고 있고, 디지털 기술의 발전에 힘입어 손목 위의 작은 컴퓨터라 불러도 좋을 만큼 다양한 기능을 탑재한 것들도 수없이 많다. 갈민의 포런너(Forerunner) 50은 실내 또는 실외에서 운동을 즐기면서 다양한 데이터를 수집하고 저장한 후, 이를..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