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클라우드

아바타 제작도 클라우드 AI로 간편하게...엔비디아, '옴니버스 ACE' 발표 메타버스와 같은 가상세계에서 활동하고 활약하는 사람을 구현하는 것은 쉽지 않은 작업이다. 존재하지 않는 가상의 인물을 만들어낼 수도 있고, 실제로 존재하는 사람을 가상공간에 맞게 모델링할 수 있다. 어떤 경우가 되었든 가상 비서나 디지털 휴먼처럼 상호작용이 가능한 가상인물을 만들어 실제로 활용하려면, 이를 구축하고 구현해서 배포할 수 있는 기술, 장비, 인력 등이 있어야 한다. 엔비디아가 이러한 작업을 개발자가 좀 더 쉽고 간편하게 할 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AI 모델 및 서비스 모음인 '엔비디아 옴니버스 아바타 클라우드 엔진(NVIDIA Omniverse Avatar Cloud Engine, 이하 옴니버스 ACE)를 발표했다. 옴니버스 ACE를 활용하면 상호작용이 가능한 대화형 아바타를 빠르고 쉽게 구.. 더보기
퍼블릭 클라우드 2022년 1분기 연간 26% 성장...IaaS & PaaS가 성장 주도 2022년 1분기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및 인프라 시장의 수익 규모가 2021년 1분기와 비교할 때 26% 성장한 1,260억 달러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퍼블릭 클라우드 운영자(operator) 및 공급업체(vendor)의 수익을 합한 것으로, 특히 IaaS 및 PaaS의 1분기 수익은 440억 달러를 넘어서면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할 때 3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시너지 리서치 그룹(Synergy Research Group) '2022년 1분기 퍼블릭 클라우드 생태계 성장과 리더(Public Cloud Ecosystem Market Growth & Leaders - Q1 2022)'를 발표했다. 서비스 및 인프라 시장으로 구성된 퍼블릭 클라우드 생태계를 이끌고 있는 기업은 대부분 미.. 더보기
퍼스널 클라우드 시장 19.6% 성장 전망...2027년 시장 규모 508억 달러 예상 전 세계 퍼스널 클라우드 시장 규모가 2022년 208억 달러에서 2027년 508억 달러로, 연간 19.6%로 성장할 전망이다. 문서, 사진, 영상 등 다양한 형태의 디지털 데이터 파일에 대한 저장과 공유 요구가 증가하면서, 비용을 절감하고 유연성을 높이며 IT 인프라를 개선하며 데이터를 안전하게 보관할 수 있는 수요가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마켓앤마켓이 '2027년까지 전 세계 개인용 클라우드 시장(Personal Cloud Market - Global Forecast to 2027)'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퍼스널 클라우드 시장을 사용자 유형(소비자, 기업), 수익 유형(직접 수익, 간접 수익), 지역(북아메리카, 유럽, 아시아•태평양, 중동 및 아프리카, 라틴 아메리카)로 구분 했다. 전 .. 더보기
기업 정보 아카이빙 시장 15.2% 성장 예상...2027년 시장 규모 129억 달러 기업 정보 아카이빙 시장 규모가 2022년 64억 달러에서 2027년 129억 달러로 성장하며, 예측 기간 15.2%의 연간 성장률을 기록할 전망이다. 기업의 규정 준수 및 법적 요구 사항을 충족하기 위한 데이터를 효율적으로 저장할 수 있는 스토리지 구축 요구가 증가하고, 기업 데이터에서 중요도에 따라 데이터를 분리해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개선해야 할 필요성이 높아지면서 시장 성장을 이끌 것으로 예상된다. 마켓앤마켓(MarketsandMarkets)이 '2027년까지 글로벌 엔터프라이즈 정보 아카이빙 시장 전망(Enterprise Information Archiving Market - Global Forecast to 2027)'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기업 정보 아카이빙 시장을 유형(Type), 배.. 더보기
2021년 IaaS 퍼블릭 클라우드 41.4% 성장...상위 5개 업체 80% 시장 점유 전 세계 IaaS(Infrastructure as a Service) 시장이 2021년 한 해 동안 연간 성장률 41.4%을 기록하며 약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약 643억 달러였던 IaaS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 규모는 2021년 약 909억 달러로 가파르게 성장했다. 아울러 상위 3개 업체가 전체 시장의 69.5%를 차지했으며, 5개 업체까지 확대하면 전체 시장의 81.2%를 점유한 것으로 조사됐다. 가트너(Gartner)가 '2021년 전 세계 IaaS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점유율(Worldwide IaaS Public Cloud Services Market Share, 2020-2021)'을 발표했다. 아마존이 여전히 1위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마이크로소프트, 알리바바, 구글, .. 더보기
상위 3개 클라우드 업체 42% 연간 성장...2022년 1분기 클라우드 서비스 지출 559억 달러 "2022년 1분기 전 세계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 지출이 559억 달러에 달하며 34%의 연간 성장률 기록했다. 이전 분기와 비교하면 20억 달러 이상, 2021년 1분기와 비교하면 140억 달러 이상이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 상위 3개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의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 도입 및 규모가 증가하면서, 전체적으로 전년 대비 42% 성장했으며 이는 전 세계 고객 지출의 62%에 해당한다." 카날리스가 '2022년 분기 전 세계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 서비스 지출(Worldwide cloud infrastructure service spend, Q1 2022)' 보고서를 발표했다. 전체 지출의 33%를 차지한 AWS(Amazon Web Services)가 여전히 시장 1위를 지키고 있고, 2.. 더보기
2021년 3분기 클라우드 지출 35% 증가...MS 애저 5분기 연속 50% 이상 성장 2021년 3분기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지출 규모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2020년 3분기 365억 달려였던 클라우드 서비스 지출은, 올해 3분기 129억 달러가 증가하면서 494억 달러를 기록했다. 2021년 2분기와 비교하면 지출 규모가 약 24억 달러 증가했다. 코로나19(COVID-19) 펜데믹으로 급증한 클라우드 서비스 수요가 여전히 시장을 견인하고 있는 상황이다. 카날리스(Canalys)가 '2021년 3분기 전 세계 클라우드 서비스 지출(Worldwide Cloud Infrastructure Service Spend, 2021 Q3)' 동향을 발표했다. 2018년 2분기 정점을 찍은 후 감소하던 성장률이 다시 성장세로 반등한 것은 2020년 2분기다. 펜.. 더보기
서버리스 보안 2026년까지 29.9%로 성장 예상...FaaS와 BFSI 부문 시장 빠른 성장 전망 마케앤마켓(MarketsandMarkets)이 '2026년까지 서버리스 보안 시장 전망(Serverless Security Market - Global Forecast to 2026)' 보고서를 발표하고, 서버리스(Serverless) 보안 시장 규모가 2026년까지 연평균 29.9%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2021년 14억 달러로 추정되는 시장 규모는 2026년이 되면 51억 달러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했다. 보고서는 서버리스 보안 시장을 서비스 모델, 보안 유형, 배포 모드, 조직 규모, 수직 시장, 지역으로 나누어 분석했다. 서비스 모델은 서비스로서의 백엔드(BaaS ; Back-End as a Service)와 서비스로서의 기능(FaaS ; Function as a Service)으로 구분했고, .. 더보기
기업 클라우드 지출 규모, 데이터 센터 추월...2020년 클라우드 지출 약 1,300억 달러 "기업의 클라우드 인프라에 대한 지출이 데이터 센터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분야를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한 해 동안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에 대한 기업의 지출 규모는 약 1,300억 달러에 육박하며 35%가 증가했다. 같은 기간 데이터 센터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에 대한 지출 규모는 약 900억 달러에 근접하며 2019년과 비교할 때 6% 감소했다. " 시너지 리서치 그룹(Synergy Research Group)이 '기업의 클라우드와 데이터 센터 지출(Enterprise Spending on Cloud and Data Centers)' 보고서를 발표했다. 2019년에 거의 비슷한 지출 규모를 유지하며 데이터 센터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분야를 따라잡았던 클라우드가, 2020년에는 폭풍 성장.. 더보기
CSPM 시장 14.4%로 성장 전망…2026년 시장 규모 90억 달러 예상 클라우드 보안 태세 관리(CSPM;Cloud Security Posture Management) 시장이 2026년까지 14.4%의 연평균 복합성장률을 기록할 전망이다. 2020년 40억 달러이던 시장 규모는 2026년이 되면 9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예측됐다.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과 서비스가 증가하면서, 클라우드 인프라에 대한 보안 솔루션에 대한 수요 역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마켓앤마켓이 '2026년까지 클라우드 보안 태세 관리 시장 전망(Cloud Security Posture Management Market by Component - Global Forecast to 2026)'을 발표했다. 보고서는 CSPM 시장을 솔루션과 서비스로 분류한 구성 요소, IaaS와 SaaS로 구분한 클.. 더보기
양자 솔루션을 위한 풀 스택 퍼블릭 클라우드…MS, ‘애저 퀀텀’ 미리보기 공개 마이크로소프트가 풀 스택 퍼블릭 클라우드 에코시스템인 '애저 퀀텀(Azure Quantum)' 미리 보기(Public Preview)를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블로그를 통해 공개했다. 애저 퀀텀은 개발자, 연구원, 시스템 통합 등 다양한 분야의 고객들에게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에서 사용할 수 있는 양자 컴퓨팅 솔루션이다. 애저 클라우드에 익숙한 도구를 활용해 양자 솔루션이나 시스템을 학습하고 구축하는데 활용할 수 있다. 개념과 이론만 존재하던 양자 컴퓨팅과 통신이 조금씩 현실로 실현되며 발전하고 있다. 완벽한 상용화 단계까지는 좀 더 시간이 필요하지만, 양자 컴퓨팅 관련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기술 개발에 갈수록 가속도가 붙고 있다. 최근에는 초기 구축과 설계에 큰 비용이 들어가는 양자컴퓨팅을 클라우드 환.. 더보기
구글, '2021 클라우드 예측 6가지'...데이터와 클라우드 혁신 가속화 통신 네트워크, 스마트 디바이스, 그리고 클라우드 서비스는, 코로나19 펜데믹이라는 혼란 속에서 '연결'과 '소통'을 가능하게 해 준 핵심적인 요소다. 특히 클라우드는 갑작스럽게 폭증한 재택근무와 원격 학습 수요를 감당해내며, 혼란과 혼돈으로 가득했던 상황을 변화와 혁신으로 기회로 만든 일등 공신이 됐다.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수요는 급증했고, 서비스 인프라와 시설에 대한 투자는 역대 기록을 경신했다. 이렇게 양적으로 성장하는 것뿐만 아니라, 질적인 면에서도 많은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수 년 또는 그 이상의 시간이 필요했던 일들이, 일 년이라는 짧은 시간에 진행된 것이다. 2021년 클라우드와 데이터 분야에서 6가지 분야에서 혁신이 진행될 것으로 구글의 데반얀 사하 엔지니어링 부사장은 예측했다. (자.. 더보기
하이퍼스케일 설비 투자 '역대 최고'…'3분기 동안 990억 달러'로 기록 경신 하이퍼스케일 사업자(Operator)가 설비투자(Capex) 등에 사용한 자본지출 규모가 2020년 3분기 동안 370억 달러를 넘어서며 분기별 지출 규모 면에서 새로운 기록을 달성했다. 2020년 1분기부터 3분기까지 자본지출은 총 990억 달러로 거의 1,000억 달러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전문업체인 시너지 리서치 그룹(Synergy Research Group)은 2020년 1분기부터 3분기까지의 설비투자비용이 2019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16%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이 중에서 데이터 센터에 지출한 비용 규모는 2019년과 비교할 때 18%나 증가했다. 하이퍼스케일 운영자들의 설비투자 비용 지출 규모가 2020년 3분기 최고에 달하며 새로운 기록을 달성했다. 2020년 1분기부터 3.. 더보기
사진 무제한 업로드 2021년 6월 1일 종료…구글, ‘공짜’ 줄이는 스토리지 정책 발표 2021년 6월 1일부터 구글의 스토리지 정책과 서비스에 변화가 생긴다. 무료 서비스 중단과 효율적인 계정 스토리지 관리가 핵심 내용이다. 우선은 구글 포토에서 그동안 제공해온 고화질 사진 무제한 업로드 기능을 중단한다. 또한, 24개월 동안 구글 계정으로 서비스를 전혀 사용하지 않으면, 구글이 해당 서비스 관련 콘텐츠를 삭제한다. 24개월 동안 저장 용량 한도를 초과한 경우에도 지메일, 드라이브, 포토에서 콘텐츠를 구글이 삭제할 수 있게 변경된다. 세상에 공짜는 없다고 하고, 모든 공짜에는 대가가 따르는 법이다. 구글이 인심 좋게 제공해 오던 무료 서비스 중단이나 정책 변경으로, 그동안 ‘무료’ 저장 공간의 편리함에 마음 놓고 있던 고객들은 이제부터 그날 이후를 준비해야 한다. 일단 변경된 서비스 정책.. 더보기
시너지리서치그룹, APAC 클라우드 시장 AWS가 1위 알리바바가 2위 2020년 2분기 아태지역(APAC)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에서 AWS(Amazon Web Service)가 1위를 달리고 있으며, 그 뒤를 알리바바(Alibaba), 마이크로소프트, 텐센트(Tencent), 구글이 뒤따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너지 리서치 그룹(Synergy Research Group)이 발표한 ‘2020년 2분기 클라우드 서비스 리더십(Cloud Service Leadership - APAC Region)'에 따르면, AWS는 중국을 제외한 아태지역에서 1위를 기록했다. 아태지역을 5개 권역으로 나누어 조사한 클라우드 리더십 자료를 보면, 중국 시장과 그 이외 시장의 시장 구조가 뚜렷하게 구분된다. 중국을 제외한 4개 지역에서 AWS가 시장에서 1위를 지키며 선두를 유지하고 있지만.. 더보기
코로나바이러스로 클라우드 사용 775% 폭증…MS, 서비스 연속성 업데이트 발표 마이크로소프트가 최근 들어 급속하게 증가하고 있는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두 번째 연속성 업데이트를 발표하고, 현재 서비스 중인 각종 클라우드 서비스의 상태와 현황을 공개했다. 전 세계적으로 심각한 영향을 끼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재난 및 의료 시스템에서의 클라우드 사용이 증가하고, 사회적 격리 정책에 따른 재택근무 수요가 클라우드 사용을 급격하게 증가시키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사회적 거리 유지나 자가격리가 시행 중인 지역에서 클라우드 서비스 사용량이 775% 증가했다고 밝혔다. 특히 마이크로소프트 팀즈(Microsoft Teams) 사용량이 급증해, 현재 약 4,400만 명이 사용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들 팀즈 사용자는 일주일에 매일 9억 회 이상의 회의 및 통화를 하고 있다. 마이크로소.. 더보기
긴급, 의료, 정부부터 클라우드 접속…MS, 재난 상황에서 클라우드 우선 순위둔다 마이크로소프트가 클라우드 접속 및 사용에 우선순위를 정하고, 고객들에게 안정적인 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애저(Azure) 블로그에 ‘고객 및 마이크로소프트 클라우드 서비스 연속성에 대한 우리의 약속’이라는 제목의 안내문을 올리고,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전 세계가 많은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한 운영 계획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면서 전 세계가 극심한 혼란과 위기에 직면해 있다. 이미 한 달 이상 재택근무를 시행하는 회사가 적지 않고, 당분간 이러한 업무 형태는 지속될 전망이다. 교육 현장에서 휴교와 휴업으로 학교에서 이루어지는 수업이 중단되었고, 온라인 수업이나 강의로 대체하는 경우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 더보기
메인프레임에서 GCP 이전을 유연하게…구글, 마이그레이션 전문 '코너스톤' 인수 구글이 데이터분석 전문 스타트업부터 마이그레이션(migration) 전문 업체까지 연이어 인수하며, GCP(Google Cloud Platform) 솔루션과 제품군을 강화하고 있다. 지난 2월 13일에는 26억 달러에 인수한 BI 플랫폼 전문기업 루커(Looker)에 대한 인수 작업 완료를 선언했고, 2월 20일(미국 현지 시간)에는 품질 측정, 소프트웨어 분석, 응용 프로그램 마이그레이션 전문업체인 네덜란드의 코너스톤(Cornerstone)을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코너스톤이 가진 마이그레이션 솔루션과 노하우가 구글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필요성을 인정받은 것이다. 1989년부터 IT 레거시 분석, 문서화, 유지 관리, 마이레이션 등의 솔루션과 서비스를 제공해 온 코너스톤은, 앞으로 메인 프레임의 레거시.. 더보기
클라우드 시장 AWS가 1위…카날리스, 2019년 클라우드 시장 37% 성장 추정 2019년 한 해 동안 클라우드 인프라에 대한 기업의 지출 규모가 확대되면서,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들의 성장 속도에도 가속도가 붙고 있다. 2019년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은 37.6%의 연간 성장률을 기록하며 빠르게 성장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기업들이 클라우드 서비스에 지출한 비용은 약 1,071억 달러로 추정됐다. 카날리스(Canalys)가 2019년 클라우드 인프라 서비스 지출(Cloud Infrastructure Service Spend) 규모를 수록한 클라우드 채널 분석 보고서를 공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18년 778억 달러에 달하던 지출 규모는, 2019년에 이보다 293억 달러 증가한 것으로 추정했다. 아울러 AWS(Amazon Web Service), 마이크로.. 더보기
마켓앤마켓, 개인 클라우드 시장 규모 연평균 25.4% 성장 전망 2019년 237억 달러에 달하던 개인 클라우드 시장(Personal Cloud Market) 규모가 2024년이 되면 734억 달러로 증가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같은 기간 동안 개인 클라우드 시장은 25.4%의 연평균복합성장률(CAGR; Compound Annual Growth Rate)을 기록하며 성장할 전망이다. 시장조사 전문기관인 마캣앤마켓이 이러한 내용을 담은 ‘개인 클라우드 시장 보고서’를 발표했다. 기업의 업무용 인프라로 확실하게 자리매김한 기업용 클라우드 플랫폼의 성장과 확산이, 개인용 클라우드 시장에서도 그대로 이어지며 성장에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마캣앤마켓은 디지털 콘텐츠의 확산, 인터넷 사용 급증, 재난 복구 및 비상 계획의 필요성 등이, 개인용 클라우드 시장의 성장을 견인하..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