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Gartner

'자동화가 인플레이션 극복에 도움'...가트너, CFO 대상 비용 계획 설문 발표 "부동산 및 시설 관리와 재무 부서가 향후 12개월 동안 예산 삭감에 직면할 가능성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CFO의 72%가 2022년 말까지 조직의 부동산 공간을 줄이기를 원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시설 관리에서 예산 절감을 고려하고 있을 것이다. 이는 많은 수의 직원이 적어도 일부 시간 동안 재택근무를 하는 많은 조직에 적합하다." 가트너가 비즈니스 기능별 향후 12개월 동안 지출 감소, 유지, 증가 계획에 대한 CFO 및 재무 담당 임원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약 200명 이상의 관련 분야 리더를 대상으로 2022년 7월 진행한 이번 설문 조사에 따르면, IT, 영업, 연구 개발 분야에서 비교적 많은 지출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으며, 부동산 및 시설 관리, 금융, 운영 부문의 지출이 감.. 더보기
마케팅 & 감성 & 제너레이티브 AI 등...가트너, 디지털 광고 4가지 신기술 선정 "마케팅을 위한 인공 지능(AI for marketing), 감성 인공 지능(Emotion AI), 인플루언스 엔지니어링(Influence engineering), 제너레이티브 인공 지능(Generative AI)이 디지털 광고에 혁신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되는 4가지 신기술로 확인됐다. 광고에서의 인공 지능의 역할 확대는 10년 이내에 예상되지만 개인 정보 보호 문제가 진행을 방해할 수 있다." 가트너가 '2022년 디지털 광고에 대한 가트너 하이프 사이클(Gartner Hype Cycle for Digital Advertising, 2022)'을 발표하고 주목할 만한 네 가지 혁신적인 신기술을 선정했다. 마케팅을 위한 인공 지능, 감성 인공 지능, 인플루언스 엔지니어링은 향후 5-10년 안에 안정.. 더보기
초자동화 2.0, 디지털 공급망 트윈 등 8가지...가트너, 2022년 공급망 기술 주제 발표 글로벌 공급망이 갈수록 혼란의 격변을 맞고 있다. 다양한 변수들이 공급망 혼란을 초래하고, 막히고 틀어진 공급망은 도미노처럼 산업 전반에 연쇄 반응을 일으킨다. 공급망 다변화와 공급망 관리와 같은 핵심 이슈가 그 어느 때 보다도 첨예한 사안으로 급부상하며, 기업과 정부 그리고 경제 전반에 쓰나미와 같은 충격을 주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공급망 리더는 중단, 지연, 부족, 보안 사고 등 다양한 공급망에 대한 위협으로부터 기술적인 대응 방안을 마련해야 하는 부담과 압력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공급망 리더의 34%는 새로운 기술에 적응하는 것이, 공급망 조직이 앞으로 5년 동안 직면하게 될 가장 중요한 전략적 변화로 인식하고 있다. 가트너가 이러한 공급망 변화와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대비하고 있어야 하는 2.. 더보기
'2024년까지 금융 AI 절반 연기 또는 취소'...BPO 사용 2년 이내 40%로 증가 "현재 진행 중인 금융 인공지능 프로젝트의 절반이 2024년까지 연기되거나 취소될 것이며, AI용 비즈니스 프로세스 아웃소싱(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 사용은 2년 이내에 6%에서 40%로 증가할 것이다. CFO는 사내에서 AI 사용을 확대하는 데 큰 장벽에 직면해 있으며, 디지털 혁신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점점 더 비즈니스 BPO 솔루션으로 눈을 돌릴 것이다." 가트너가 CFO와 재무 담당 임원을 위한 컨퍼런스(Gartner CFO & Finance Executive Conference)에서 금융 분야에서의 디지털 자동화와 인공 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한 프로젝트가, 기대했던 효과를 달성하지 못하고 중단이나 연기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전망했다. 이렇게 자체적으로 진행하.. 더보기
2021년 IaaS 퍼블릭 클라우드 41.4% 성장...상위 5개 업체 80% 시장 점유 전 세계 IaaS(Infrastructure as a Service) 시장이 2021년 한 해 동안 연간 성장률 41.4%을 기록하며 약진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약 643억 달러였던 IaaS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 시장 규모는 2021년 약 909억 달러로 가파르게 성장했다. 아울러 상위 3개 업체가 전체 시장의 69.5%를 차지했으며, 5개 업체까지 확대하면 전체 시장의 81.2%를 점유한 것으로 조사됐다. 가트너(Gartner)가 '2021년 전 세계 IaaS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 점유율(Worldwide IaaS Public Cloud Services Market Share, 2020-2021)'을 발표했다. 아마존이 여전히 1위를 달리고 있고, 그 뒤를 마이크로소프트, 알리바바, 구글, .. 더보기
"CEO 63% 메타버스 중요하지 않다"...가트너, 2022년 CEO 대상 핵심 가치 설문 "인공 지능(AI)은 3년 연속 CEO들 사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신기술로 보고되었다. 반대로, CEO의 63%는 메타버스를 적용할 수 없거나 비즈니스에 핵심 기술이 될 가능성이 거의 없다고 생각한다. 과거에 일부 CEO는 새로운 기술 아이디어를 너무 열성적으로 수용했다. 그러나 메타버스의 경우 비즈니스의 핵심 기술이 될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생각하는 응답자가, 보이는 것만큼 자신감이 있는지 의심스럽다." 가트너가 CEO 및 기업의 고위 경영진을 대상으로 한 2022년 핵심 가치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사람, 목적(purpose), 가격, 생산성, 지속 가능성, 인력 문제, 인플레이션 문제에 대한 생각이 크게 바뀐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환경적 지속 가능성이 사상 처음으로.. 더보기
가트너, "하이브리드 환경에서의 기업 문화 연결, 직원 성과를최대 37% 높여" 펜데믹으로 인해 지구촌은 짧은 시간 동안 전에는 경험하지 못한 많은 변화를 겪었다. 개인, 가정, 기업, 국가 단위로 겪어 보지 못한 거대한 변화를 직면해야 했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뉴노멀에 적응해야 했다. 그리고 펜데믹에서 엔데믹으로 새로운 전환 국면을 맞으면서, 또다시 새로운 변화와 달라진 장벽 앞에서 지혜를 모아야 하는 순간을 마주했다. 가트너가 2022년 2월 200명 이상의 기업 HR(Human Resource) 리더를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펜데믹이 극심할 때 대안이 되었던 원격근무가 엔데믹 시대로 넘어오며 하이브리드 형태로 변화를 꾀하는 시점에서, 기업의 하이브리드 전략이 당면한 과제와 어려움을 가늠하기 위한 조사다. 특히, 하이브리드 업무 환경에.. 더보기
가트너, CDAO를 위한 의사 결정을 위한 세 가지...'의사 결정 타이밍 & 가속화 & 연결' 올바른 의사 결정을 내리기 위해서는, 판단과 선택의 근거가 되는 데이터가 필요하다. 하지만 데이터만 있다고 의사 결정이 가능한 것은 아니다. 데이터만큼 중요한 것이 분석이고, 분석한 정보를 어떻게 활용할 것인지, 그리고 의사 결정 라인에서 실제로 그것을 활용하게 만드는 쳬계가 필요하다. 의사 결정을 위한 도구, 수단, 방법에도 혁신이 필요하다는 뜻이다. 가트너(Gartner)가 최고 데이터 분석 책임자(CDAO ; Chief Data and Analytics Officers)가 더 나은 의사 결정을 설계하기 위해서는, 의사 결정 시점 개선(improving the timing of decisions), 의사 결정 가속화(accelerating decisions), 의사 결정 연결(connecting de.. 더보기
가트너, "2026년까지 B2B 영업 조직 65%가 데이터 기반 의사 결정 전환할 것" 사공이 많으면 배가 산으로 간다고 한다. 의견이 너무 많아 결정을 내리지 못할 때 그렇다. 하지만 결정을 했더라도 올바른 결정이 아니었다면, 배가 닻을 내릴 곳은 결국 가지 말았어야 할 곳뿐이다. 기업에서의 의사 결정은 그래서 중요하다. 제대로 된 올바른 결정이어야 하고, 지체나 지연 없는 빠른 결정이어야 한다. 디지털 혁신이 이끄는 현재의 기업 환경에서, 데이터는 올바른 의사 결정으로 인도하는 가장 중요한 길잡이다. 가트너(Gartner)가 2026년까지 B2B 영업 조직의 65%가 데이터 기반 의사 결정으로 전환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직관에 의존하던 영업 현장에서의 의사 결정이, 워크플로와 데이터 및 분석 기반의 통합 기술을 사용한 의사 결정으로 전환될 것이라는 분석이다. 가상 판매(Virtua.. 더보기
"IT 근로자 29%만 현재 직장에 남겠다"...가트너, CIO가 집중해야할 3가지 업무 환경 강조 “우리는 백투오피스(back-to-office) 정책을 시행하려는 IT 조직이, 직원들의 대규모 퇴사라는 문제에 직면하면서 방향을 바꾸어야 한다는 말을 들었다. CIO는 IT 업무를 담당하는 직원에 대한 수요가 다른 직원보다 많고, 그들은 원격 근무에 더 익숙하기 때문에 퇴사할 가능성이 높다. 그래서 CIO는 업무 환경(Work Design) 변화에 더 많은 유연성을 고려해야 한다." 가트너의 애널리스트 겸 부사장인 그레이엄 월러(Graham Waller)가 기업에서의 IT 직원의 퇴사와 이직이 중요한 문제로 부상하고 있으며, CIO가 이러한 인력 관리의 핵심이라고 강조했다. 최근 가트너가 진행한 설문 조사 결과에 따르면 IT 근로자의 29.1%만이 현재 일하고 있는 직장에서 계속해서 근무할 의사가 있는.. 더보기
가트너, 공공 부문 CIO가 알아야할 '2020년 10대 정부 기술 동향' 발표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하고 파괴적 위험을 완화하는 데 있어, 공공 부문 리더를 안내할 수 있는 2022년 상위 10개 정부 기술 동향을 확인했다. 정부와 공공 부문 CIO는 주요 트렌드를 기반으로 미래 대비 조직을 구축할 수 있다. 이제 팬데믹 초기 혼란 이후의 요구 사항에 가치를 제공하고, 새로운 인력 동향을 지원하고, 운영의 효율적인 확장을 가능하게 하며, 구성 가능한 비즈니스 및 기술 기반 구축 사례를 보여주어야 한다." 가트너(Gartner)가 정부나 공공 부문 리더가 알아야 할 2020년 10대 정부 기술 트렌드를 발표했다. 정부와 공공 부문 리더들은 10가지 트렌드가 조직에 미치는 총체적인 영향을 고려하여, 2022년 및 그 이후의 전략과 계획에 이를 포함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다음은 가트너가.. 더보기
가트너, "2026년까지 전 세계 조직의 30%가 메타버스 환경 갖추게될 것" 가트너가 2026년까지 25%의 사람들이 하루에 최소 1시간을 메타버스(Metaverse)에서 보내게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온라인 가상공간에 마련된 디지털 세계를 통해 업무를 보고, 쇼핑을 하며, 수업을 받고, 게임과 사람들과의 만남을 즐기는 일이 적어도 네 명중 한 명에게는 매우 일상적인 일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메타버스는 가상현실과 증강 현실을 포괄하는 상위 개념으로, 현실을 디지털 세계로 확장한 것이다. 이를 통해 가상공간에서 현실과 같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한다. 가상 또는 초월의 의미를 가진 메타(meta)와 우주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산업 분야에서 특화되어 있는 디지털 트윈이 다양한 분야와 일상생활까지 확대된 개념으로 볼 수 있다. 가트너의 연구 부사장인 .. 더보기
반도체 부족 4분기까지 지속...가트너, "미국, 생산 시설 확충해도 자급자족은 어려워" “오늘의 투자는 인텔이 미국 반도체 제조 리더십을 회복하기 위한 노력을 주도하고 있는 또 다른 중요한 방법이다. 인텔의 조치는 보다 탄력적인 공급망을 구축하고, 향후 수년간 고급 반도체에 대한 안정적인 액세스를 보장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다. 인텔은 글로벌 반도체 산업을 강화하기 위해 선도적인 역량과 역량을 미국으로 다시 가져오고 있다.” 지난 1월 21일 인텔이 200억 달러 이상을 투자해 미국 오하이오에 2개의 반도체 생산 공장을 건설한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인텔 CEO인 팻 겔싱어 (Pat Gelsinger)는 '인텔'과 '미국'에 방점을 찍으며, 반도체 생산 공장 건설에 단순한 기업의 행보를 넘어 국가적 의미를 부여했다. 2021년 3월 TSMC의 360억 달러, 5월에는 삼성전자가 170억 달러.. 더보기
'2022년은 CIO에게 미래가 돌아 오는 해'...2022년 전 세계 IT 지출 5.1% 증가 전망 “2022년은 CIO에게 미래가 돌아오는 해가 될 것이다. 그들은 이제 지난 2년 동안의 중요하고 단기적인 프로젝트를 넘어, 장기적으로 집중할 수 있는 위치에 있다. 동시에 직원 기술 격차, 임금 인플레이션, 인재 전쟁으로 인해, CIO는 디지털 전략을 추구하기 위해 컨설팅 및 관리 서비스 회사에 더 많이 의존하게 될 것이다.” 가트너의 존-데이비드 러브록( John-David Lovelock ) 연구 부사장은 2022년 한 해가 CIO에게 의미 있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팬데믹으로 전 세계가 예측할 수 없었던 영향을 받고 있는 가운데, 이제는 오미크론의 잠재적인 영향력으로 인해 앞으로의 전망이 불투명하다. 하지만 디지털 시장 성장에 대한 높은 기대와 경제 회복은 기술 투자를 계속해서 증가시킬.. 더보기
소비자의 64%가 일과 개인 생활 분리...가트너, 2022년 5가지 소비자 트렌드 발표 가트너가 개인 혁명(Personal Revolution), 타임 워프(Time Warp), 진정성 추구(Seeking Sincerity), 옴니채널 플렉스(Omnichannel Flex), 가정 우선(Home First)이 2022년 마케터가 염두에 두어야 하는 소비자 및 문화 트렌드라고 발표했다. 5가지 소비자 및 문화 트렌드는 지난 2021년 10월 1,752명의 미국 소비자를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를 통해 파악했다. 이번 설문 조사를 통해 소비자의 64%가 일과 개인 생활을 분리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러한 변화는 팬데믹을 경험하고 극복하는 과정에서 형성된 것으로 팬데믹이 끝난다고 해도 지속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진단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가트너가 발간한 '2022년 미.. 더보기
"I&O 리더는 변화 흡수아닌 주도 필요"...가트너, 2022년 I&O 트렌드 6가지 강조 인프라 및 운영 담당 리더가 2022년 주목해야 할 트렌드는 무엇일까? 가트너는 적기 공급 인프라(Just-In-Time Infrastructure), 디지털 네이티브(Digital Natives), 관리 융합(Management Confluence), 데이터 확산(Data Proliferation), 비즈니스 통찰력(Business Acumen), 단일 경력에서 다양한 경력으로(Career Ladders to Career Lattices)를 주목해야 할 트렌드로 꼽았다. 가트너의 제퓨리 휴잇(Jeffrey Hewitt) 연구 부사장은 "I&O 리더는 단순히 변화를 흡수하는 것이 아니라 변화를 주도해야 한다. 그들은 점점 늘어나고 있는 분산된 인력들이 어느 곳에서든 유연하고 탄력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 더보기
가트너, "고객 75%가 외로움때문에 전화"...음성 및 감정 분석으로 고객 식별 필요 "2026년까지 고객 서비스 및 지원 조직에 전화하는 고객의 75%가, 고객 서비스 문제가 아니라 외로움(Loneliness) 때문에 전화를 걸 것이다. 이는 전화 고객에 대한 응대 방식을 셀프서비스 시스템으로 이전하고, 고객 서비스 담당자의 근무 여건을 고려해야 하는 서비스 및 지원 부문 리더의 우선순위 선정에 영향을 미친다." 가트너가 '2022년 예측:고객 서비스 및 지원 전략 및 리더(Predicts 2022: Customer Service and Support Strategy and Leadership)'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고객 서비스와 지원 부서의 리더가 의사 결정을 하는 데 있어, 전화를 걸어온 고객의 감정과 이를 응대하는 담당자의 감정을 모두 고려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밝.. 더보기
가트너, "클라우드, 새로운 디지털 경험 중심"...2025년까지 85% 이상 클라우드 우선 "2025년까지 85% 이상의 조직이 클라우드 우선 원칙을 채택할 것이며, 클라우드 네이티브 아키텍처 및 기술을 사용하지 않고는 디지털 전략을 완전히 실행할 수 없을 것이다. 2025년까지 조직에서 개발한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의 70%는 로우 코드(Low-Code) 또는 노코드(No-Code) 기술을 사용할 것이다. 그렇게 클라우드는 새로운 디지털 경험의 중심이 될 것이다." 가트너가 클라우드는 '대중적인(Just Popular)' 수준을 넘어 '확산(Be Pervasive)'되며, 다양한 분야 및 기업에서 디지털 경험을 이끄는 중심이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코로나19(COVID-19) 펜데믹과 디지털 서비스의 급증으로 클라우드 시장의 성장이 가속화되면서, 클라우드 및 클라우드 관련 산업과 기술이 선.. 더보기
가트너, "직원의 82%는 공정성 결여라고 생각"...공정성을 향상, 4가지 요소 필요 "직원의 18%만이 공정성이 높은 환경에서 일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바꾸어 말하면 82%의 직원들은 공정하지 못한 업무 환경에서 일하고 있는 경험을 가지고 있다. 공정성이 높은 환경에서 일하는 직원은 그렇지 않은 직원보다 26% 더 높은 성과를 올리고, 다른 곳으로 이직할 가능은 27%가 낮다." 가트너가 '2021 리이매진HR(Gartner 2021 ReimagineHR' 설문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3,5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 2021년 3분기 리이매진HR 설문 조사의 화두는 '공정성'이다. 직장 내에서의 공정성에 대한 직원 경험이 직원에게 주는 영향에 대한 실태를 가늠할 수 있는 자료인 만큼, 기업의 인사 담당자나 임원들이 눈 여겨 볼만하다. 이번 설문 조사 결과는 미국 현지 시간을 기준으로 11.. 더보기
초자동화와 지능형 컴포저블 비즈니스...가트너, 'CFO가 집중해야 하는 두 가지 트렌드' "초자동화(Hyperautomation)와 지능형 컴포저블 비즈니스(intelligent composable business)는 CFO가 해결해야 하는 최고의 전략적 트렌드다. 두 가지 기술 트렌드가 가진 재무 운영에 대한 잠재적 영향력을 고려할 때 CFO의 즉각적인 주의가 필요하다. 수많은 기술과 트렌드가 CFO의 관심을 끌기 위해 경쟁하지만, 이 두 가지 트렌드에 집중하여 즉각적인 조치를 취하도록 권장한다." 가트너가 지금 당장 CFO가 집중하고 조치를 취해야할 기술 동향으로 '초자동화'와 '지능형 컴포저블 비즈니스'를 지목했다. 초자동화로 조직이 자동화 기술과 재설계된 운영 프로세스를 결합하면, 2024년까지 운영 비용의 30%를 절감할 것으로 예측했다. 또한 2024년까지 재무 애플리케이션의 리더..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