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유튜브

틱톡(TikTok)에 도전장 내민 유튜브…구글, ‘유튜브 쇼츠’ 초기 베타 서비스 시작 구글이 유튜브 쇼츠(YouTube Shorts) 초기 베타(early beta) 서비스 시작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알렸다. 유튜브 쇼츠(YouTube Shorts)는 15초 이하의 짧은 동영상을 촬영하고 공유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전 세계적으로 수많은 사용자를 확보한 틱톡(TikTok)과 본격적인 경쟁이 예상되는 서비스다. 이미 올해 4월 초에 개발 계획을 공개했던 유튜브 쇼츠는, 인도에서 가장 먼저 초기 베타 서비스를 시작한다. 베타 서비스를 진행하며 새로운 도구와 기능 등을 선보이고, 사용자들과의 피드백을 진행하며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진행하게 된다. 스마트폰용 앱은 우선 안드로이드부터 지원하고, 아이폰 버전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유튜브 쇼츠는 새로 제공되는 카메라 도구를 활용해, 15초 이하의 짧.. 더보기
구글, 음악 감상에 최적화된 유뷰트 뮤직 출시...구글 레드 유튜브 뮤직 프리미엄으로 이름 변경 구글이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음악 감상에 최적화시킨 유튜브 뮤직(YouTube Music) 서비스를 출시했다.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중심이던 유튜브가 음악 스트리밍 사업에 본격적인 행보에 나선 것으로,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시장에 경쟁 구도가 심화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존에 유료 서비스로 제공해 오던 유튜브 레드는 유튜브 프리미엄(YouTube Premium)이라는 이름으로 바뀌어 유료 서비스로 선보일 예정이다. 유튜브는 동영상 스트리밍 플랫폼인 만큼 음악을 감상하기에는, 스포티파이(Spotify) 같은 음악 전용 스트리밍 서비스와 비교할 때 불편한 점이 많았다. 유튜브는 이러한 점을 개선해 음악 감상을 편리하게 할 수 있는 모바일 앱과 데스크톱 플레이어를 새로 제작해 배포한다. 아울러 유튜브에 있.. 더보기
"내 아이를 위한 채널 직접고른다"...유튜브 키즈 앱 보호자 제어 기능 강화 구글이 어린이용 유튜브 서비스에 특화된 유튜브 키즈(Youtube Kids) 앱(App)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3가지 옵션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공식 블로그(https://youtube.googleblog.com)를 통해 발표했다. 유튜브 키즈에서 학부모나 보호자가 제어할 수 있는 범위와 권한을 높여, 부적절한 동영상 콘텐츠에 어린이들이 노출되는 것을 최소화하려는 조치다. 유튜브 키즈에 추가될 옵션은 세 가지다. 첫 번째는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와 유튜브 키즈 컬렉션’으로, 유튜브의 파트너와 유튜브 키즈 팀이 예술과 공연, 음악, 스포츠, 학습 등 어린이들에게 적합한 다양한 주제를 선별해서 제공한다. 안심하고 볼 수 있는 파트너의 콘텐츠와 채널 모음을 제공하면, 목록에서 보호자가 직접 원하는 채널이나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