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미니 프로젝터

프로젝터와 휴대전화의 만남, 삼성전자 SPH-W9600 삼성전자(kr.samsungmobile.com)에서 선보인 SPH-W9600(KT용)은, 적지 않은 사람들의 눈길을 잡을 수 있을 만큼 변신에 성공한 풀터치폰이다. 얼마나 많은 주인을 만날 수 있을지 아직은 알 수 없지만, 독특하고 특별한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제법 매력적으로 보일만한 ‘물건‘이다. SPH-W9600은 그리스신화에 나오는 반인반수와 같은 제품이다. 반은 사람이고 반은 동물의 모습을 가진 반인반수처럼, 반은 휴대전화이고 반은 미니 프로젝터인 두 가지 모습을 가졌다. 초미니 프로젝터와 휴대전화의 만남이 새롭지는 않지만 한 단계 더 진화한 재주와 능력을 보면 지갑을 열고 싶어지는 사람이 있을 것 같다. 평범한 풀터치폰처럼 보이는 SPH-W9600은 아몰레드빔이라는 별명을 달고 세상에 나왔.. 더보기
아이팟을 위한 미니 프로젝터, 스파크 피코 프로젝터 한편의 영화가 만들어지려면 많은 사람들의 노력이 필요하다. 아무리 유명하고 능력 있는 주연 배우라고 하더라도 그를 돋보이게 해주는 빛나는 조연이나 엑스트라가 없다면 훌륭한 영화가 탄생할 수 없다. 아울러 스크린에는 이름 한번 올리는 것으로 만족해야 하는 스태프들도 각자의 역할을 완벽하게 해내야 한다. 디지털 시대를 대표하는 문화 아이콘 중에 하나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애플의 아이폰 시리즈의 명성과 인기는 톱스타의 그것과 견주어도 손색이 없다. 단점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는 분명한 장점이 있고, 그것을 더욱 돋보이게 해주는 수많은 조연들이 있었기에 가능한 일이다. 스파크(www.sparkzproducts.com)의 아이폰/아이팟 독 피코 프로젝터(iPhone/iPod dock.. 더보기
재주 많은 휴대용 미니 프로젝터 삼성전자(www.sec.co.kr)의 MBP200은 콤팩트 디지털 카메라처럼 주머니 속에 넣어서 가지고 다닐 수 있을 만큼 작고 가벼운 휴대용 프로젝터다. 최근 들어 봇물처럼 쏟아져 나오고 있는 초소형 미니 프로젝터들과 용도는 같지만 재주는 한 수 위인 제품이다. 미니 프로젝터의 성능이 눈 높은 요즘 고객들을 어느 정도나 만족시킬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다. 아직은 신기하고 재미있는 휴대용 디지털 제품 정도로만 여겨지는 수준인 만큼, 일상생활이나 비즈니스 환경에서 얼마나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을지는 실제로 사용해 보지 않았으니 섣불리 말하기가 힘들다. 다만, 시장에는 분명 이러한 제품에 대한 수요가 존재하고, 그런 만큼 발전과 변화의 속도가 생각보다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MBP200만 보더라도 가속도가..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