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프린스톤 테크놀로지

PC를 지켜주는 자물쇠 ‘이전의 잘못을 깨치고 뉘우침’. 후회의 사전적인 의미는 이렇다. 사진에 적혀 있는 뜻을 음미해 보면 이전의 잘못을 인정하는 머릿속의 ‘생각’이, 다시 반복하지 않는 ‘행동’으로까지 이어져야 후회라는 말을 할 수 있다는 얘기다. 하지만 어떤 사람들은 잘못한 것을 깨닫는 것만을 후회하라고 여기는 경향이 있다. 실수나 실패는 누구에게나 닥칠 수 있고, 그런 까닭에 사람은 후회를 친구처럼 옆에 달고 살아갈 수밖에 없다. 결코 달갑지 않은 친구지만 현명한 사람은 후회를 기회로 만들기도 한다. 하지만 그 보다 더 지혜로운 사람은 후회할 일을 하지 않고 후회할 길을 가지 않으려 노력한다. 프린스톤테크놀로지(www.princeton.co.jp)의 PUS-UCL3는 PC나 노트북에 저장되어 있는 민감하고 중요한 각종 .. 더보기
미아 방지용 휴대용 경보기 엉금엉금 기던 아이가 두 발로 서서 걷기 시작하면, 세상의 모든 엄마와 아빠는 열광하며 찬사를 보낸다. 그 순간의 기쁨이나 감동만큼은 가슴 속에서 싱싱하게 살아 있는 행복하고 아름다운 추억으로 오래도록 남는다. 하지만 그 순간부터 ‘긴장’과 ‘준비’가 필요하다는 사실도 잊지 말아야 한다. 세상이 온통 신기한 것들로 가득한 아이에게, 걷고 뛸 수 있다는 것은 날개를 달았다는 것과 다를 바가 없다. 그때부터는 넘어지면 다시 일어나는 오뚝이가 되기도 하지만 언제 어디로 튈지 모르는 럭비공이 되기도 한다. 그럴 때 잠시라도 한눈을 팔면 언제 어디로 사라져 까맣게 속을 태워야 하는 상황이 생길지도 모른다. 프린스톤(www.princeton.co.jp)의 PWS-KF1W는 그럴 때를 대비해 하나 쯤 장만해 두면 요..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