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Metaverse

가트너, "2026년까지 전 세계 조직의 30%가 메타버스 환경 갖추게될 것" 가트너가 2026년까지 25%의 사람들이 하루에 최소 1시간을 메타버스(Metaverse)에서 보내게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온라인 가상공간에 마련된 디지털 세계를 통해 업무를 보고, 쇼핑을 하며, 수업을 받고, 게임과 사람들과의 만남을 즐기는 일이 적어도 네 명중 한 명에게는 매우 일상적인 일이 될 것이라는 것이다. 메타버스는 가상현실과 증강 현실을 포괄하는 상위 개념으로, 현실을 디지털 세계로 확장한 것이다. 이를 통해 가상공간에서 현실과 같은 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한다. 가상 또는 초월의 의미를 가진 메타(meta)와 우주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산업 분야에서 특화되어 있는 디지털 트윈이 다양한 분야와 일상생활까지 확대된 개념으로 볼 수 있다. 가트너의 연구 부사장인 .. 더보기
'가상세계로 사업 범위 넓힌다'...나이키, 로블록스에 '나이키랜드' 구축 나이키(Nike)가 로블록스(Roblox)와 파트너십을 맺고, 로블록스(Roblox) 안에 '나이키랜드(Nikeland)'를 구축한다.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인 나이키와 메타버스 플랫폼인 로블록스의 만남으로, 현실과 가상을 경계를 넘어 확장되는 새로운 형태의 비즈니스가 펼쳐질 전망이다. 나이키는 로블록스의 몰입형 3D 공간을 통해 스포츠와 놀이를 결합한 라이프스타일을 제공하는 맞춤형 세계를 만들 계획이다. 나이키는 나이키랜드를 가상공간에 만들어진 놀이터와 창의적인 공간으로 활용하면서, 이를 통해 브랜드 및 제품 홍보, 커뮤니티, 스포츠 경기 개최 등 다양한 계획을 펼칠 것으로 알려졌다. 2021년 4월 기준 로블록스의 월간 활성 사용자는 약 2억 200만 명으로 사용자 대부분이 나이키의 고객 또는 잠재 고..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