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SmartWatch

20초면 손목에서 체성분 분석!...아우라 스트랩, 애플워치와 체성분분석기의 만남 이 시대 ‘우리 사람’은 인류 역사상 가장 비효율적이다. 전부는 아니고, 일부가 그렇다. 먹을 것 다 먹고, 마실 것 다 마시고, 잠잘 것 다 잔다. 그러기 위해 돈을 쓴다. 좋은 것도 과하면 탈인데, 좋지 않은 것이 과하니, 무탈할 수가 없다. 그래서 또 돈을 쓴다. 먹은 것 빼내고, 마신 것 짜내고, 잠잔 것 덜어내기 위해. 그렇게 ‘또’ 돈을 쓴다. 돈은 계속 빙빙 도는데, 몸은 계속 쑥쑥 퍼진다. 진짜 문제는 돈이 도는 것만큼, 몸속의 피와 물이 돌지 않는다는 것이다. 막힘없이 흘러야 할 것은 흘러야 한다. 아우라 스트랩(AURA Strap)은 그럴 때, 그런 사람을 위해, 바로 그런 것을, 도와주기 위해, 세상에 나온, ‘물건’이다. 혼자서는 쓸모가 없고, 반드시 애플 워치가 있어야 한다. 그렇.. 더보기
이것과 만나면 골프가 과학이 된다...가민, 골프용 스마트워치 어프로치 S40 아는 것이 병이라고 하지만, 아는 것이 약이 될 때가 더 많다. 아니라고 말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그렇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적지 않다. 인생을 살아내고 살아가고 앞으로 살아가려면, 아는 것이 많아야 여러 가지 면에서 도움이 된다. 각자의 직업 속에서 열심히 일할 때도 그렇고, 취미나 여가 생활을 즐길 때도 다르지 않다. 그저 무작정 시간과 노력만 쏟아부으면, 그것만으로도 만족하고 대단하다고 여겨지던 때가 있었다. 레저나 스포츠 분야도 그랬다. 하지만 요즘은 그것만으로는 부족하다. 어느 순간 스포츠는 과학이 되었고, 다양한 기술과 제품이 목표 달성과 기록을 돕는 도우미로 등장했다. 그것을 업으로 삼는 프로의 세계가 아니더라도, 그런 도우미의 도움을 받는 것이 어쩌면 당연하게 여겨지는 세상이다. 가민(www.. 더보기
[액티비티 라이프] 걷고 뛰는 즐거움을 세 배로... 가민, 스마트 워치 포런너 245 기억을 간직하면 추억이 되고, 일상을 기록하면 의미가 된다. 추억은 ‘지금’을 위해 필요하고, 기록은 ‘미래’를 위해 필요하다. 간직되는 기억과 쌓여가는 기록, 그것이 존재하는 방법이나 공간이 같을 수는 없다. 그러나 그것들이 결국 뿌리를 내리는 곳은 마음이다. 마음속에서는 그것을 굳이 구별할 이유가 없다. 다만, 연못 속의 물결처럼 잔잔하게 번지는 느낌 한 가닥이면 충분하다. 있다, 그렇게 기억을 간직하고 일상을 기록하는 사람들이. 많다, 그런 하루하루를 더 재미있거나 더 알차게 남길 수 있도록 도와주는 도구들이. 시간이나 장소에 마음 흔들리지 않고, 발이 가는 대로 몸이 따라가는, 걷고 달리는 것으로 기억과 일상을 만드는 사람. 그런 사람들에게는 때로는 사람 아닌 친구가, 사람 친구보다 더 고마울 때.. 더보기
가민, 하이브리드 스마트워치 ‘비보무브 HR' ...4종의 새로운 컬러 추가 가민(www.garmin.kr)이 클래식한 디자인에 스마트한 디지털 기능을 더한 하이브리드 스마트워치 ‘비보무브 HR(vivomove HR)’ㅇ에 4가지 다른 컬러를 추가해 선보인다. 지난 해 11월 4가지 스타일로 출시된 비보무브 HR은 세련된 디자인과 다양한 활동 모니터링 기능으로 라이트 유저 및 일반 소비자에게 선풍적인 인기를 얻은바 있다. 비보무브 HR은 아날로그 감성을 유지함과 동시에 스마트 기능을 대거 탑재해 패션 아이템으로 활용할 수 있는 스마트워치다. 스마트폰과 연동 시 전화, 문자, 이메일, SNS 알람 등을 수신할 수 있어 일상 생활에서 활용도가 높다. 터치 스크린 디스플레이가 적용된 비보무브 HR은 손목 심박수 모니터링을 기반으로 신체 나이 및 스트레스 지수 등을 측정할 수 있으며, .. 더보기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