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smartphone market

2021년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 12% 성장 예상...부품 공급 부족이 성장 걸림돌 2021년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약 14억 개에 달하며, 2020년과 비교할 때 12% 성장할 전망이다. 코로나19(COVID-19) 펜데믹으로 2020년 연간 출하량이 7% 감소했던 스마트폰 시장이, 2021년에 들어서며 상승곡선을 타며 회복세로 돌아선 것이다.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늘어나면서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와 경제 활성화에 따른 수요 증가가 시장 활성화를 이끄는 것으로 분석됐다. 카날리스가 '2021년 6월 스마트폰 분석(Canalys forecast, Smartphone Analysis, June 2021)'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는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2018년 이후 3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늘어나고, 2022년부터 2024년까지는 5% 전후의 성장세를 유지할 것으로 추.. 더보기
2021년 1분기 스마트폰 출하량 24% 증가...폴더블 스마트폰은 갈길 멀어 2021년 1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3억 4,000만 대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2020년 1분기와 비교할 때 24% 증가한 것으로, 중국에서의 스마트폰 출하량이 지난해와 비교할 때 35% 급증했다. 중국이 전체 스마트폰 선두에서 시장을 견인한 셈이다. 중국에서만 올해 1분기에 9,400만대의 스마트폰이 시장에 출하됐으며, 다양한 가격대의 5G 단말기가 성공을 거두면서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trategy Analytics)가 '글로벌 스마트폰 출하량 및 상위 5개 공급 업체 시장 점유율(Global Smartphone Shipments (M Units) and Market Share (%) by Top Five Vendors)' 보고서를 발표했다. 전 .. 더보기
3분기 스마트폰 시장 회복세...카운터포인트, '3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보고서' 카운터포인트리서치가 ‘2020년 3분기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보고서를 발표하고, 침체되었던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이 2020년 3분기에 들어서면서 회복세로 돌아서고 있다고 밝혔다. 3분기 전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약 3억 6,560만대로, 2분기와 비교할 때 32% 성장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4% 감소했지만, 코로나19(COVID-19)로 위축되었던 상반기 시장 상황과 비교하면, 제법 큰 폭의 분기별 성장률을 기록한 것으로 분석했다. 특히 샤오미(Xiaomi)와 리얼미(Realme)의 약진을 눈여겨 볼만하다. 샤오미는 3위였던 애플을 4위로 밀어내고 3위로 올라섰고, 리얼미는 2분기와 비교할 때 132%의 성장률을 기록하며 가장 높은 성장세를 보였다. 리얼미는 3분기 동안 약 1,480만.. 더보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 애플이 47.1%...카날리스, '2020 2Q 스마트폰 마켓 펄스' 발표 2020년 2분기 미국 스마트폰 시장 규모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 감소하고, 2020년 1분기와 비교하면 11%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기간 미국 시장에 출시된 스마트폰은 약 3,190만 대로 집계됐다. 스마트폰 평균 가격은 2019년 2분기와 비교할 때 10% 낮은 503달러를 기록했다. 카날리스가 미국에서의 스마트폰 출하량과 연간성장률을 가늠할 수 있는 '2020년 2분기 스마트폰 마켓 펄스(Smartphone market Pulse:Q2 2020)’ 보고서를 발표했다. 지난 일 년 동안 애플과 레노버는 플러스 성장률을 달성했지만, 나머지 업체는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한 것으로 보고서는 분석했다. 미국 스마트폰 평균 가격은 2019년 2분기에 비해 10% 낮은 50달러를 기록한 것으로 조.. 더보기
'스마트폰 교체 & 지출 감소’…카운터포인트, 2021년 중반까지 스마트폰 시장 부진 코로나19(COVID-19) 위기로 스마트폰 시장의 침체가 앞으로 최소한 1년 이상 장기화할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카운터포인트리서치가 최근 실시한 소비자 렌즈 연구(Consumer Lens Study)에 따르면, 2020년 스마트폰 시장은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하고 이러한 부진은 2021년까지 계속될 전망이다. 스마트폰 시장을 꽁꽁 얼어붙게 만드는 요인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축이 직접적인 영향이다. 휴직, 실직, 매출 부진 등 산업 및 경제 전반이 크게 위축되면서 소비자 지출이 큰 폭으로 감소했다. 이렇게 소비자들이 지갑을 열기 힘들어지면서, 카운터포인트의 설문 조사에 참여한 응답자의 거의 절반이, 새로운 스마트폰 구매를 미룰 것이라고 답변했다. 카운터포인트 리서치가 발표한 소비자 렌즈 연구 조.. 더보기

반응형